KMI한국의학연구소, 15년째 사랑의 연탄 기증

14일 양구군 시작으로 올해 4만여 장 기증, 2007년부터 전국 각지에 66만여 장 전달

2021-10-15 09:28 출처: 한국의학연구소

왼쪽부터 윤선희 KMI사회공헌사업단 이사, 조인묵 양구군수, 한만진 KMI사회공헌사업단장 등 관계자들이 연탄 기증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10월 15일 -- KMI한국의학연구소(이사장 김순이, 이하 KMI)가 ‘사랑의 연탄 기증’ 사회공헌 활동을 15년째 이어가며 전국각지 에너지 취약계층에 사랑의 온기를 전하고 있다.

KMI사회공헌사업단(단장 한만진)은 14일 강원도 양구군청(군수 조인묵)을 찾아 관내 에너지 취약계층을 위한 사랑의 연탄 1만 장을 기탁했다고 밝혔다.

기증된 연탄은 양구 지역 독거노인, 노인 부부세대, 영세가정, 조손가정 등 50여 가구에 전달돼 올겨울 따뜻한 생활을 하는 데 보탬이 되도록 쓰일 예정이다.

KMI는 2007년부터 매년 꾸준히 연탄 기증 사업을 진행해 지난해까지 3000여 가구에 62만여 장의 연탄을 지원한 데 이어, 올해도 총 4만여 장(양구·화천·인제·고성·서울 정릉동)을 기증해 15년간 총 66만6500장의 연탄을 취약계층에 전달하게 됐다.

14일 양구군청에서 열린 ‘사랑의 연탄 기증식’에는 조인묵 양구군수, 한만진 KMI사회공헌사업단장, 윤선희 이사 등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이날 기증식에서 양구군은 KMI한국의학연구소에 감사패를 전달하며 매년 이어지고 있는 연탄 기부에 고마움을 표했다.

한만진 KMI사회공헌사업단장은 “코로나19 여파로 연탄 기부가 예년보다 크게 줄어 많은 분이 어려움을 겪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 아직도 겨울철 연탄이 절실한 이웃들이 많은 만큼 KMI는 앞으로도 사랑의 연탄 나눔을 꾸준히 진행해 에너지 취약계층을 비롯한 우리 사회 어려운 이웃들에게 사랑의 온기를 전하겠다”고 말했다.

KMI한국의학연구소는 1985년 설립된 건강검진 기관으로 현재 서울 3곳(광화문·여의도·강남)과 지방 4곳(수원·대구·부산·광주) 등 전국 7개 지역에 건강검진센터를 운영하고 있으며, 질병의 조기 발견과 예방 및 국민건강 증진을 위한 활동과 더불어 다양한 사회공헌 사업을 펼치고 있다.

한국의학연구소 개요

한국의학연구소(Korea Medical Institute)는 대한민국 서울특별시 종로구 당주동에 본사 및 연구소가 위치해 있고, 국내에 총 7개 건강검진센터를 설립해 질병의 조기 발견 및 치료를 위한 건강검진 사업과 함께 의학 분야의 조사연구 사업, 의학 정보수집 및 질병 예방의 계몽사업, 취약계층 무료 검진 및 지원사업을 수행하고 있다. 1985년 설립 이래 한국인의 임상병리 특성 연구와 생활습관병 등 질병 예방을 위한 연구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했고, 2007년부터 의과대학의 산학연과 협력해 공중보건산업을 위한 연구를 후원하고 있다.

웹사이트: http://www.kmi.or.kr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