솔라커넥트, 지구에서 가장 쉬운 발전소 관리 ‘발전왕’ 광고 공개

2021-10-15 10:00 출처: 솔라커넥트

‘오징어 편’ 장면 유튜브 캡처

서울--(뉴스와이어) 2021년 10월 15일 -- 에너지 IT 플랫폼 솔라커넥트(대표 이영호)는 5일 ‘지구에서 가장 쉬운 발전소 관리’ 발전왕 서비스를 알리는 광고를 선보였다고 15일 밝혔다.

솔라커넥트는 태양광 발전소 사업자가 증가하는 추세지만 거주지와 발전소 위치의 장거리 제약으로 관리가 어렵다는 점을 착안, 상황 연출을 통해 어디서든 쉽게 모바일로 관리할 수 있다는 점을 강조했다. ‘괴물 편’과 ‘오징어 편’ 2편으로 제작했으며, 유튜브, 케이블, IPTV 등을 통해 방영된다.

솔라커넥트는 이번 제작에서 방치된 발전소에 괴생명체가 산다는 상황과 발전소 패널 위에 오징어를 건조해 먹는 다소 ‘웃픈’ 상황을 재미있게 풀어 발전소 사업자로부터 공감대를 형성했다. 그리고 휴대폰만 있으면 발전소에 직접 가지 않아도 손쉽게 관리할 수 있다는 편의성을 영상에 담는 데 집중했다.

광고 공개와 동시에 ‘발전왕 영상 공유 이벤트’를 10월 20일까지 함께 진행한다. 발전왕 광고 영상을 시청하고 SNS 또는 온라인 커뮤니티에 영상을 공유하면 추첨을 통해 △삼성 갤럭시 워치4(1명) △스타벅스 아메리카노 쿠폰(99명) 경품을 증정한다.

솔라커넥트 이영호 대표는 “발전소 사업자라면 누구나 겪는 관리의 어려움을 위트 있게 풀어내 발전왕 서비스의 필요성을 알리고자 했다”며 “현재 8700여 개소(약 1.6GW)의 발전소가 발전왕을 이용하고 있으며, 연내 1만 개소 돌파가 예상된다. 국내 단일 서비스로는 최대 설비 용량이 등록된 발전소 관리 서비스인 만큼, 앞으로도 많은 발전소 사업주가 스마트하게 관리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솔라커넥트 개요

솔라커넥트는 태양광 발전사업 전 밸류 체인에 걸친 통합 서비스를 제공하는 에너지 IT 플랫폼 기업이다. 특히 모바일 발전소 자산관리 서비스 ‘발전왕’은 약 8700개소, 1.6GW의 빅데이터 기반으로 발전량 및 자산 비교 분석 서비스뿐만 아니라 정교한 수익 예측 서비스를 제공해 어디서나 효율적인 발전소 관리가 가능하다. 이러한 사업을 바탕으로 2020년 5월 에너지 스타트업으로 유일하게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글로벌 ICT 미래 유니콘 기업에 선정됐으며, 같은 해 11월에는 금융위원회 및 과기정통부가 심사한 ICT 분야 ‘혁신기업 국가대표 1000’에 선정돼 에너지 효율 향상 관련 IT 기술력과 혁신성을 인정받았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