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박사, ‘믿고 떠나는 여행박사’ 새 슬로건 발표

여행박사 대표 캐릭터 ‘여박이2’ 공개… 홍보 마케팅으로 적극 활용

2019-01-07 09:30 출처: 여행박사

여행박사 캐릭터 여박이 시즌2

서울--(뉴스와이어) 2019년 01월 07일 -- 종합여행사 여행박사(대표 황주영)가 ‘믿고 떠나는 여행박사’로 슬로건을 변경하고 캐릭터인 ‘여박이 시즌2’를 공개했다.

여행박사는 창립 19주년을 맞이하여 ‘믿고 떠나는 여행박사’라는 새로운 슬로건으로 2019년 새해를 시작한다. 여행박사의 고객에게 차별화된 만족감을 주기 위해서는 믿음이 가장 중요하다는 뜻을 반영하여 신뢰받는 회사로 성장하고자 이 같은 결정을 내렸다.

2000년 창업한 여행박사는 올해 19주년을 맞이한 종합여행사로 창업 초기 9만9000원 일본여행, 도쿄 올빼미여행 등 히트 상품을 내놓으며 파격적인 행보를 이어 왔다. 현재는 일본 외에도 유럽, 미주, 동남아, 중국 등 전 세계 여행 상품을 판매하고 있으며 2018년 NHN엔터테인먼트에 인수되어 더욱 탄탄한 조직력을 바탕으로, 종합여행사의 입지를 강화하고 있다.

슬로건과 함께 공개되는 여행박사의 캐릭터 ‘여박이 시즌2’는 여행박사를 보다 친근하게 소개하기 위해 제작한 대표 캐릭터다. 강아지를 모티브로 제작되어 ‘여행하는 여박이’, ‘쇼핑하는 여박이’, ‘온천하는 여박이’ 등 다양한 콘셉트로 마련됐다. 여박이 캐릭터는 여행박사 홈페이지 및 SNS를 통해 홍보마케팅용으로 적극 활용할 계획이다.

여행박사 황주영 대표는 “이번에 공개한 새로운 슬로건은 고객들에게 좋은 여행을 만드는 여행사라는 믿음을 심어주고 싶은 마음에서 결정하게 되었다”며 “고객들이 믿고 떠날 수 있는 여행사로 여행박사를 떠올릴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여행박사 개요

2000년 단돈 250만원으로 창업한 여행박사는 9만9000원 일본여행, 도쿄 올빼미여행 등 히트 상품을 선보이며 100배 이상 성장한 종합여행사이다. 독특한 펀(fun) 경영 전략으로 고객과 소통하며 ‘아침에 출근하고 싶어지는 회사’를 목표로 월 1회 3시간 조기 퇴근제, 월 1회 주 4일제, 시차 사용, 직원 가족과 동행하는 해외 워크숍 등 수십 가지에 달하는 직원복지를 운영하고 있다.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