헤이딜러 “포드 익스플로러, 대형 SUV 중고차 잔존가치 1위”

대형SUV 중고차 잔존가치 1위 익스플로러 82.9%, 2위 모하비 77.9%, 3위 렉스턴 74.6%
최근 5개월 간 국산 및 수입차 10만3998건 온라인 경매 데이터로 산출

2018-12-10 10:00 출처: 피알앤디컴퍼니

대형 SUV 중고차 잔존가치 그래프

서울--(뉴스와이어) 2018년 12월 10일 -- 헤이딜러가 국산 및 수입 대형 SUV 3개 차종의 중고차 시장 잔존가치를 발표했다.

10일 헤이딜러가 발표한 신차가 대비 중고차 잔존가치 데이터에 따르면 1위를 포드 익스플로러가 차지했고, 2위 기아 더 뉴 모하비, 3위 쌍용 G4 렉스턴 순으로 나타났다.

포드 익스플로러의 경우 중고차 잔가율이 82.9%로 국산 베스트 셀링 모델인 그랜저IG의 잔가율 85.3%에 버금가는 높은 중고차 시세를 형성했다.

중고차 딜러들의 입찰 인기도 또한 포드 익스플로러가 가장 높았다. 익스플로러는 1대 당 평균 13.6명의 딜러가 입찰에 참여했고, 렉스턴은 9.8명, 모하비는 8.3명이 입찰에 참여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한편 해당기간 헤이딜러 중고차 경매에 올라오는 전체 차량의 평균 딜러 입찰 수는 약 9.1명이였다.

이번 결과는 익스플로러, 모하비, 렉스턴 차종의 2018년형 인기 트림을 기준으로, 익스플로러는 ‘2.3 AWD Limited’, 모하비는 ‘4WD 프레지던트’, 렉스턴의 경우 ‘4WD 헤리티지’ 등급을 기준으로 분석했으며, 포드 익스플로러의 경우 최근 1년간 평균 프로모션 금액 387만원을 감안하여 산출되었다.

헤이딜러는 최근 현대자동차 팰리세이드 출시로 1~2년 후 동급 모델인 익스플로러, 모하비, 렉스턴의 중고차 잔가율이 현재 대비 하락할 가능성이 있다고 밝혔다.

피알앤디컴퍼니 개요

피알앤디컴퍼니는 모바일기술을 이용해 한국에 중고차 모바일 경매 시스템을 정착시켜나가고 있는 IT벤처기업이다. ‘내차 팔기 앱 헤이딜러’를 서비스 중이며, 헤이딜러는 매월 2만대의 개인 차량이 등록되고, 15만개 이상의 중고차 딜러 매입견적이 제시되는 국내 최대 내차팔기 견적비교 서비스다.

웹사이트: http://www.prnd.co.kr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