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CUPS 기술의 5G 초저지연 코어 장비 구축완료

5G SA에 필수적인 CUPS 기술을 NSA 코어 장비에서 실현하는 기술 개발
CUPS 기술 기반으로 에지(Edge) 통신센터 구축하여 5G 초저지연 서비스 제공 기대
향후 소프트웨어 업그레이드만으로 5G SA 규격까지 통합 수용할 수 있도록 개발

2018-11-14 08:56 출처: KT (코스피 030200)

KT 직원들이 CUPS 기술이 적용된 5G 코어장비를 구축완료하고 시험하고 있다

성남--(뉴스와이어) 2018년 11월 14일 -- KT(회장 황창규)가 국내 최초로 삼성전자, 시스코와 함께 ‘CUPS(Control & User Plane Separation) 기술’을 적용한 5G NSA(Non-Standalone) 코어 장비를 개발하여 상용망에 구축을 완료했다고 14일 밝혔다.

CUPS 기술은 3GPP(3rd Generation Partnership Project) 국제 표준에서 정의하는 기술로 신호 처리를 담당하는 장치와 사용자 트래픽 처리를 담당하는 장치를 분리하여 각각 독립적으로 구축하고 확장할 수 있는 진보된 표준 기술이다.

KT는 2018 평창동계올림픽에서 CUPS 구조의 코어망을 구축하여 성공적인 5G 서비스를 선보이는 등 관련 기술 개발을 꾸준히 해왔으며 5G 월드어워드에서 ‘최우수 5G 코어망 기술상’을 수상하는 등 그 기술력을 인정받은 바 있다.

이번에 구축한 5G 코어망은 이런 기술력을 바탕으로 삼성전자, 시스코 등 5G 코어 장비업체와 설계 단계부터 협업해 온 결과로 향후 SA 기반의 5G 상용 네트워크에는 필수적인 CUPS 기술을 NSA 단계부터 적용했다는 데 의미가 있다.

CUPS 기술을 적용한 5G NSA 코어 장비는 신호 처리와 사용자 트래픽 처리를 분리할 수 있기 때문에 트래픽 처리장치를 고객 접점으로 배치하는 이른바 에지 컴퓨팅 기술을 적용하여 향후 5G 에지 통신 센터를 구축하는데 용이하다. 이를 통해 자율주행, AR, VR과 같은 고품질의 초저지연 서비스를 원활하게 제공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또한 KT는 이번에 구축한 코어 장비를 향후 소프트웨어 업그레이드만으로 5G SA(Standalone) 규격까지 수용할 수 있는 기술을 함께 개발했다. 이 기술은 △표준 CUPS 구조 기술 △초저지연 에지 컴퓨팅(MEC: Mobile Edge Computing △네트워크 기능 모듈화 및 원격 서비스 자동 구성 가상화 △초고속 트래픽 처리 아키텍처 등이며 이를 통해 5G SA 표준화가 완성되면 신규 코어 장비 도입 없이 SA로의 전환이 가능하다.

3GPP의 5G 국제표준은 5G와 LTE를 복합으로 사용하는 기술인 NSA를 시작으로 5G 단독으로 서비스를 제공하는 SA 기술로 진화하는 것으로 정의되어 있다. 일반적으로 NSA에서 SA로의 전환을 위해서는 SA서비스 요구사항을 만족하는 장비의 개발과 도입이 필요하다.

KT 네트워크연구기술지원단장 이수길 상무는 “KT는 CUPS 기술 적용으로 고객들에게 고품질의 초저지연 5G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다”며 “이번에 구축된 5G NSA장비는 향후 SA서비스까지 가능하여 지속적으로 향상된 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웹사이트: http://www.kt.com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