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스지, 키르기스스탄 K&K와 블록체인 스마트팜 구축 위한 MOU 체결

블록체인 기술을 바탕으로 한 중앙아시아 농업혁신 플랫폼 구축 프로젝트

2018-04-27 15:11 출처: 넥스지 (코스닥 081970)

김용석 넥스지 대표(좌측)와 김성진 K&K 대표가 협약 체결 후 악수를 나누고 있다

서울--(뉴스와이어) 2018년 04월 27일 -- 넥스지가 중앙아시아 키르기스스탄의 ‘K&K GREEN HOUSE LLC.(이하 K&K)’와 블록체인 스마트팜 구축을 위한 양해각서(MOU)를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넥스지는 앞으로 K&K와 중앙아시아 지역의 농업 분야 발전을 위한 전략적 협력과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한 스마트팜’ 사업 프로젝트를 공동 수행한다.

현지에서 진행된 이번 MOU에 키르기스스탄의 전 농림부장관이자 현 대통령 고문인 아께네에브 주마카드로, 현 농림부 해외투자과 청장인 레나트 토크바에브, 대통령실 행정실장인 스마토브 에밀벡, 현 주한 키르기스스탄 참사관 아타이 나마트바에브 등 키르기스스탄 정부 고위관계자들이 대거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K&K는 현재 키르기스스탄 대통령의 농업기술고문으로 활동 중인 한인 김성진 대표가 맡고 있다. 현지 원예특작물 ‘수경재배’ 전문 업체로 특히 딸기 수경재배(비닐하우스 양액재배 시스템) 분야는 키르기스스탄에서 유일한 업체다. 현재 대통령궁 내에서 딸기 재배 하우스를 운영할 정도로 국가적 신임을 받고 있다.

넥스지는 이번 MOU를 시작으로 블록체인 기술력을 기반해 생산뿐만 아니라 유통, 소비, 농촌생활의 영역까지 스마트팜의 영역을 융복합적으로 확장해 나갈 계획이다. 이러한 기술이 구현되면 계절과 날씨의 변화에 따라 하우스 특용작물, 시설작물의 생육복합환경을 최적 상태로 자동제어 할 수 있고, 축적한 작물별 생육데이터를 이용해 병충해를 예방하고 수확량을 예측할 수 있을 전망이다.

김용석 넥스지 대표는 “블록체인 기술 기반의 스마트팜 구축의 레퍼런스를 확보하고, K&K와 함께 미래 사회에서 각광받고 있는 농작물의 효율적인 관리 시스템을 구현하기 위한 다양한 협력을 이뤄나가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현재 키르기스스탄을 비롯한 중앙아시아 3개국(카자흐스탄, 우즈베키스탄)은 농업 부분의 생산 증대, 인프라 확대 및 경쟁력 향상을 위해 농업프로젝트를 추진해 향후 세계 주요 곡물 수출국으로 부상을 계획 중에 있다.

웹사이트: https://www.nexg.net/
이 뉴스는 기업·기관·단체가 뉴스와이어를 통해 배포한 보도자료입니다. 배포 안내 >
뉴스와이어 제공